[민사]"영업 사원이 자동차 할인판매 사기…자동차회사도 40% 책임"
[민사]"영업 사원이 자동차 할인판매 사기…자동차회사도 40% 책임"
  • 기사출고 2007.06.20 18:4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지법]"사기지만, 자동차영업과 관련있어""직원 개인 계좌로 입금한 구매자도 60% 잘못"
자동차회사 영업 사원이 할인된 가격으로 차를 싸게 살 수 있다고 속여 자동차 매매대금을 자신의 개인계좌로 입금받아 잠적한 경우 자동차회사도 40%의 배상책임이 있다는 판결이 나왔다...
이 기사는 유료기사입니다. 정기구독자와 유료회원만 열람이 가능합니다.
정기구독 또는 유료회원으로 가입하시면 리걸타임즈 홈페이지에 게재된 모든 기사와 e-book을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