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0회 태평양공익인권상 수상후보자 모집
제10회 태평양공익인권상 수상후보자 모집
  • 기사출고 2019.08.06 08: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년 공익활동 단체 · 개인이 대상

재단법인 동천(이사장 차한성)이 '태평양공익인권상'의 10번째 수상자를 찾고 있다. 오는 9월 27일까지 모집하는 제10회 태평양공익인권상의 수상후보 자격은 공익 및 인권 분야에서 최소 5년 이상 활발한 활동을 함으로써 우리사회의 공익 · 인권 향상에 기여한 단체나 개인이며, NGO ∙ NPO 및 기관 그리고 여러 단체의 대표자에게 추천을 받아 지원할 수 있다.

◇제10회 태평양공익인권상 후보자
◇제10회 태평양공익인권상 후보자

동천은 2010년부터 지금까지 매년 공익 · 인권을 위해 헌신한 공익단체와 활동가들을 발굴해 태평양공익인권상과 상금을 전달해왔다. 그간 이주외국인, 장애인, 난민, 군인, 탈북민, 일본군위안부 피해자, 빈곤층의 인권을 위해 활동한 공익단체와 활동가들이 태평양공익인권상을 수상했다.

제10회 태평양공익인권상 수상자는 외부 심사위원으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에서 선정되며,  수상자는 2000만원의 상금과 상패를 받게 된다. 오는 12월 10일 시상식이 예정되어 있다.

문의는 재단법인 동천 홈페이지(www.bkl.or.kr) 또는 02-3404-7542.

리걸타임즈 이은재 기자(eunjae@legaltime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