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 17개국 법제 전문가 모여 감염병 대응 법령 논의
아시아 17개국 법제 전문가 모여 감염병 대응 법령 논의
  • 기사출고 2021.09.09 06:5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법제연구원, 2021 ALIN 국제학술대회 개최

한국법제연구원(원장 김계홍)이 9월 15일 오후 1시 30분부터 더 플라자 서울에서 '감염병에 대처하는 아시아 각국의 법령: 과거와 미래(Legal Measures for Tackling Pandemic in Asia: Lessons Learned and the Way Forward)'을 주제로 2021 아시아법령정보네트워크(Asia Legal Information Network, ALIN) 국제학술대회를 개최한다.

아시아 지역의 법학대학 및 연구기관 전문가 100여명이 참석해 각국의 법제 전문가가 법령체계에 대한 설명, 코로나 이전의 보건의료법제, 코로나로 드러난 법제의 미비점 및 개선사항, 향후 전망 등에 대해 논의하며, 최소인원이 오프라인으로 참석한 가운데 해외 전문가들은 온라인으로 참여한다. 한국법제연구원 김계홍 원장의 개회사를 시작으로 보건복지부 윤찬식 국제협력관(前 주코스타리카 대사)이 축사를 전하며, '감염병과 국제협력'을 주제로 한 기조연설은 고려대 예방의학과 최재욱 교수가 맡았다. 이어 지역별로 동남아시아, 남아시아, 서아시아, 중앙아시아의 총 4개 세션으로 나누어 발제와 토론이 이어진다.

◇2021 ALIN 국제학술대회 웹초청장
◇2021 ALIN 국제학술대회 웹초청장

ALIN은 '아시아 각국의 법제정보 교류를 통한 상호이해와 협력의 증진'을 목적으로 설립된 국제네트워크로 한국법제연구원이 사무국을 맡아 운영하고 있다. 아시아 18개국의 34개 법학대학 및 연구기관의 회원이 모여 매년 학술대회, 전문가포럼, 공동연구 등의 연구 활동을 지속해오고 있다.

김계홍 원장은 "세계적인 대유행 감염병의 극복과 퇴치는 어느 한 국가의 백신접종, 사회적 거리두기만으로는 결코 이루지 못할 목표일 것"이라며 "세계 각국이 함께 위기 극복을 위해 지혜를 모으고 협력하는 것이 어느 때보다 절실한 만큼 이번 학술대회를 통해 각국의 법제 정보를 공유하고 발전시켜 나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전했다.

학술대회는 한국법제연구원 공식 유튜브(https://youtu.be/5ryuojlQOGA) 및 ALIN 컨퍼런스 홈페이지(https://www.alinevent.com)에서 생중계되며, 누구나 시청 가능하다.

리걸타임즈 이은재 기자(eunjae@legal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