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허법인 다래, 'IP 금융 활성화 유공' 표창 받아
특허법인 다래, 'IP 금융 활성화 유공' 표창 받아
  • 기사출고 2021.03.31 14:4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P담보 대출 지원 등 기여

특허법인 다래가 IP(지식재산) 금융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3월 29일 특허청으로부터 'IP 금융 활성화 유공' 표창을 받았다.

이번 표창은 IP 금융 분야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금융기관 및 발명 평가기관의 성과를 공유하기 위한 것으로, 특허법인 다래는 ▲IP 가치평가 품질 관리가이드 연구용역 수행 ▲지식재산 평가를 통한 특허기술 이용 수요기업의 투자 유치 ▲IP담보 대출 지원 등을 통해 IP 금융 활성화에 기여한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특허법인 다래가 3월 29일 IP 금융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특허청으로부터 'IP 금융 활성화 유공' 표창을 받았다.
◇특허법인 다래가 3월 29일 IP 금융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특허청으로부터 'IP 금융 활성화 유공' 표창을 받았다.

특허청이 지정한 첫 발명 평가기관인 특허법인 다래는 지재권 및 기술사업화 컨설팅 업무를 담당하는 다래전략사업화센터와 협업해 은행과 기업의 IP 담보 대출, IP 투자 등을 위한 가치평가를 수행하고 있다. 기술 평가, 기술 거래, 기술 사업화 관련 종합 솔루션 업체인 다래전략사업화센터는 최근 SK증권과 MOU를 체결해 중소 · 중견 기업금융(IB) 업무 특화를 위한 컨설팅을 제공하고 있다.

다래의 배순구 변리사는 "앞으로도 신뢰성 높은 고품질의 가치 평가를 통해 국내 대표 IP 가치 평가 기관으로 입지를 다지겠다"며 "우수한 지식재산을 보유한 기업들이 원활하게 자금을 조달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리걸타임즈 이은재 기자(eunjae@legaltime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