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 "요금 2400원 미납 버스기사 해고 정당"
[노동] "요금 2400원 미납 버스기사 해고 정당"
  • 기사출고 2017.01.19 16:3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고법] "운송수입금 납부 기대는 신뢰의 기본"
버스요금 2400원을 빠뜨리고 납입해 해고당한 전북의 한 버스회사 기사가 1심에서 복직 판결을 받았으나 항소심에선 패소했다. 운송수입금이 핵심 수입원인 버스회사의 특성을 감안한 판...
이 기사는 유료기사입니다. 정기구독자와 유료회원만 열람이 가능합니다.
정기구독 또는 유료회원으로 가입하시면 리걸타임즈 홈페이지에 게재된 모든 기사와 e-book을 보실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