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행 티켓 산 화이트앤케이스중량급 파트너만 3명 파견
서울행 티켓 산 화이트앤케이스중량급 파트너만 3명 파견
  • 기사출고 2016.05.06 17:5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송 · 중재, M&A, PF 등 겨냥
8월 11일 미국 로펌 화이트앤케이스(White & Case)의 서울사무소 개소 소식을 접한 기자는 곧바로 서울사무소 대표로 임명된 이기성 미국변호사에게 이메일을 띄워 인터뷰를 제...
이 기사는 유료기사입니다. 정기구독자와 유료회원만 열람이 가능합니다.
정기구독 또는 유료회원으로 가입하시면 리걸타임즈 홈페이지에 게재된 모든 기사와 e-book을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