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화 선택한 재야법조계'보통변호사 시대' 열었다
변화 선택한 재야법조계'보통변호사 시대' 열었다
  • 기사출고 2013.02.14 18: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egalTimes 2월호 커버스토리]첫 직선제 변협회장에 위철환 변호사 당선청변 출신 나승철 변호사 서울회 운영 맡아
변호사들은 변화를 원했다. 첫 직선제로 치러진 대한변협 회장 선거에서 지방 출신의 위철환 변호사(54)를 회장으로 뽑고, 전국 변호사의 70% 이상이 활동하고 있는 서울지방변호사회...
이 기사는 유료기사입니다. 정기구독자와 유료회원만 열람이 가능합니다.
정기구독 또는 유료회원으로 가입하시면 리걸타임즈 홈페이지에 게재된 모든 기사와 e-book을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