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돈 있는 곳'에 있어야
한국, '돈 있는 곳'에 있어야
  • 기사출고 2011.09.06 08:5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션 헤이스]
1940년대의 악명높은 강도 윌리 서튼(Willie Sutton)은 왜 은행을 털었냐는 기자의 질문에 "돈이 거기 있기 때문"이라고 대답했다고 한다. 일본인들은 중국에 돈이 있다는...
이 기사는 유료기사입니다. 정기구독자와 유료회원만 열람이 가능합니다.
정기구독 또는 유료회원으로 가입하시면 리걸타임즈 홈페이지에 게재된 모든 기사와 e-book을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