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통 법관' 출신 이동원 대법관 후보자의 사법관
'정통 법관' 출신 이동원 대법관 후보자의 사법관
  • 기사출고 2018.08.02 06:4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람을 귀하게 여기는 재판 하겠다"
종교인 과세 찬성…"낙태죄 존치해야"
"저의 법정을 찾아온 모든 이들이 하고 싶었던 말을 가슴에만 담아 둔 채 떠나는 일이 없도록 매일매일 최선을 다했습니다."올 초 제주지법원장에 임명되었다가 대법관에 제청된 이동원 ...
이 기사는 유료기사입니다. 정기구독자와 유료회원만 열람이 가능합니다.
정기구독 또는 유료회원으로 가입하시면 리걸타임즈 홈페이지에 게재된 모든 기사와 e-book을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