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사] "80대 치매 노인이 30년 넘게 간병한 여인에 빌라 소유권 넘겨…유효"
[민사] "80대 치매 노인이 30년 넘게 간병한 여인에 빌라 소유권 넘겨…유효"
  • 기사출고 2018.05.10 15:4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지법] 자녀들이 낸 손배소 기각
"의사무능력 주장 이유 없어"
80대 노인이 30년 넘게 같은 집에 살며 가사도우미 역할은 물론 간병까지 해 준 여성에게 사망 2년 전 함께 살던 빌라의 소유권을 매매 형식으로 이전했다. 자녀들이 치매환자인 아...
이 기사는 유료기사입니다. 정기구독자와 유료회원만 열람이 가능합니다.
정기구독 또는 유료회원으로 가입하시면 2007년 10월 창간호부터 최근호까지의 모든 콘텐츠를 무료로 보실 수 있습니다.